아시는지요
고대가요 《공후인》
  《공후인》은 고조선의 녀류음악가인 려옥이 창작한 고대가요로서 일명 《공후의 노래》라고도 합니다.
  노래에는 다음과 같은 이야기가 담겨져있습니다.
  어느날 새벽 배사공이였던 려옥의 남편 곽리자고가 나루터에서 강을 건느고있는데 강변에서 한 로인이 단지를 든채 정신없이 강물에 뛰여들었다고 합니다.
  그를 뒤따라오면서 만류하던 안해는 남편이 끝내 물에 빠져 죽자 솟구치는 비분을 억제하지 못한채 공후를 부둥켜안고 슬픈 노래를 부르다가 자신도 물에 몸을 던져 죽고말았습니다.
  집으로 돌아온 곽리자고는 안해인 려옥에게 이 비극적인 광경을 말해주었습니다. 
  남편으로부터 로인부부에 대한 이야기를 들은 려옥은 공후를 타면서 그 애달픈 사연을 노래에 담아 불렀습니다.



  님아 강을 건느지 마소
  그예 님은 건느시네
  강물에 빠져죽으시니
  어저 님을 어이하리

  고대노예사회의 현실에서 하층인민들이 당하는 비극적운명을 보여준 가요에는 강물에 빠져죽은 로인부부를 동정하고 불쌍히 여기는 시인의 감정도 반영되여있습니다.
  《공후인》은 현재 유일하게 전해지는 고대가요로서 계급국가형성이후시기의 문학예술의 특성과 그 사상예술적면모를 연구하는데서 귀중한 자료로 되고있습니다.